태국 치앙마이의 쇼핑할만한 곳들

By | 2008-03-18

나이트 바자 (Night Bazaar)


  나이트바자에 가면 절대 후회하는 법이 없습니다. 이곳은 지난 20여년동안 상점주인들에 의해 새로 고안되기도 하고 또 다른 지역에서 배워온 방식들에 따라 시장이 형성되었습니다. 여기서 사고파는 물건들의 종류와 트렌드는 수시로 변화하고 있어서 기념품을 사려는 관광객들 뿐만 아니라 치앙마이에 살고 있는 사람들에게도 좋은 쇼핑장소가 되기도 합니다. 나이트바자는 매일 저녁무렵부터 자정까지 열리며 관광 기념품, 수공예품, 짝퉁상품, 의류 등을 비롯한 아주 다양한 물건들이 팔리고 있습니다.


<strong산캄팽 (Sankampaeng)

  이곳은 공예품들이 아주 풍부한 곳으로서 관광객들을 태운 버스들이 매일같이 산캄팽 로드변에 있는 10여개의 공예품 전문 시장과 전시장을 오갑니다. 이때문에 치앙마이 원주민들은 산캄팽을 그저 관광객들에게서 돈을 벌어들이려고만 하는 상술의 현장으로 보기도 하는게 사실이지만, 다른곳에서보다 더 많은 전통적인 공예품들을 보고싶다면 이곳에서의 쇼핑도 얻을게 많습니다. 가령 비단, 직물, 목각, 금속공예품 등의 상품들이 많습니다. 참고로 치앙마이로부터는 약 13킬로미터 정도 떨어져 있습니다.

     <strong보쌍 (Borsang)

  보쌍이라고 하면 단연 수제 우산이 떠오를 정도로 유명합니다. 이곳에선 거의 200년 동안이나 우산 만드는 일을 주요 산업으로 해 왔으니까요. 여기서 만드는 우산의 주요 재료인 비단, 면, 싸(Sa) 종이, 그리고 대나무 등도 모두 이 지역에서 자체 생산 조달되고 있습니다. 보쌍에 가면 수백가지 종류의 우산을 다양한 크기에 걸쳐 보실 수 있습니다. 미니 우산에서 초대형 우산까지 말이죠…

 

<strong반타와이 (Baan Tawai)

  목공예 상품은 북부 태국의 전통적인 예술 내지는 기술로서 예전엔 절을 지으면서 많이 사용되었고 현대에 들어와선 가구, 의자, 테이블, 침대 등을 비롯해 나무로 만드는 거의 모든 상품에 적용되고 있습니다. 또한 코끼리 같은 큰 동물이나 사람의 모습까지도 다 만들어내고 있죠. 치앙마이의 반타와이 마을은 항동 지역 내에 위치하고 있으며 가구산업의 중심지가 되고 있습니다. 목공예 상품의 주된 재료로는 티크, 라딴, 자단 등을 들 수 있습니다. 항동 지역의 개발과정은 치앙마이의 또다른 성공담이 되고 있는데 얼마전까지만 해도 항동지역은 몇몇 상품전시장과 공장만이 눈에 띄일 정도로 한산한 곳이었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아주 잘 꾸며진 전시장들이 유럽의 비슷한 상점들과도 비교할 수 있을만큼 발달되었고 수많은 해외 수입상들이 줄서서 이곳을 찾아올 정도로 발전하였습니다. 반타와이는 치앙마이 도심에서 남쪽으로 11킬로미터 정도 떨어진 곳에 위치해 있습니다. 

    

             

Walking Streets: Roads are closed to traffic and a festive vibe of shopping, eating, drinking and hanging out with friends are what draws the crowds to these events?

Kad Sum Murd (Midnight Market)

Kad Sum Murd, which means Midnight Market, takes place in front of Kad Suan Keaw department store on every Thursday to Saturday from 6 p.m.-11 p.m., it is lit up by candles creating a surreal shopping experience with a variety of cheap and cheerful products from northern Thailand.

The Wisdom of Lanna Arts & Craftsmen Walking Street

This market showcases art from 21 villages, including the Yong, a popular group from the north. The Yong are known for their unique handicraft techniques. They are famous for their elephant wood carvings, bamboo products, souvenirs, for drawing pictures on cloth, creating dolls made from cloth, and more. This fair is at Buak Kang, Sankamphaeng District, every Saturday from 4 p.m.-11 p.m., the fair covers a distance of four kilometres, offering a wonderful variety of ethnic products and exhibitions on these peoples ways of life.

Wualai Walking Street 

At Wualai Road every Saturday from 5 p.m.- late. The famed old silver street sells souvenirs, silver products, home decor and more.

Ratchadamnoen Walking Street 

At Tha Pae Gate and along Ratchdamnoen Road., every Sunday from 5 p.m.- midnight. The perfect place to spend a Sunday evening, shopping, drinking, eating, watching the crowd go by, enjoying buskers, sales, artists, etc. Nice vibe.

Nimmanhaemin

Great little area featuring such famous shops as Gong Dee Gallery, Wit’s Collection and Gerard Collection, whose designs are becoming very famous in Bangkok and beyond. Perfect gift buying shops in a quaint little shaded area of the city. Some of the products include very original hand-painted ceramics, water hyacinth furniture, lacquer home décor items and much more. Not the cheapest area, but its boutique feel makes it very popular. West side of town, towards Chiang Mai University. 

Tha Pae Area

In the city centre and where many of Chiang Mai’s prestigious shops are located. It’s a bit of a pain to find a parking space, but shops such as Living Space, Lost Heavens and Nova Collection are well worth visiting, each selling unique and beautiful products. There are also the general tourist shops selling silk, handbags, hill tribe artifacts, handicrafts and other great souvenirs.  

     

Shopping Malls

Central Airport Plaza and Kad Suan Kaew are both massive shopping malls, a cool and different venue for summer or monsoon season shopping. Lots of teen knickknacks as well as brand name outlets.  

     

 JJ Market    

                 

JJ market was established with determination to create a perfect gathering place of Chiang Mai’s finest arts, craft products, clothing, accessories for garden or house, luxurious and unique home décor and souvenirs, sadly it hasn’t quite managed to gather the crowds as expected. However, if you are looking for quality arts and crafts, it is well worth a visit. Located on Atsadathorn Road, considered as the most modern public utility road with all of the power lines embedded underground, this 15- rai Kad or Open Market is only 200 metres from the Super Highway.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